LG생활건강,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 월드 지수’ 3년 연속 편입
상태바
LG생활건강,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 월드 지수’ 3년 연속 편입
  • 유병창 에디터
  • 승인 2020.11.16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화장품업계 최초…”윤리경영, 환경성과 등 글로벌 수준”
▲ LG생활건강은 '2020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 평가에서 3년 연속 '월드'를 받았다.
▲ LG생활건강은 '2020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 평가에서 3년 연속 '월드'를 받았다.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은 세계적 권위의 ‘2020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Dow Jones Sustainability Indices·이하 DJSI)’ 평가에서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 ‘월드(World) 지수’에 3년 연속 편입했다고 밝혔다.

이로서 LG생건은 국내 화장품업계 최초이자 유일하게 3년 연속 DJSI 월드 지수에 포함돼 지속가능경영의 성과를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셈이다.

DJSI는 1999년 최초 평가가 시작된 이후 올해로 22년째를 맞이하며 지속가능성 평가 및 투자 분야에서 세계적인 공신력을 인정 받고 있다.

DJSI는 경제적 성과뿐만 아니라 환경, 사회, 거버넌스(ESG-Environmental·Social·Governance) 측면의 성과를 종합적으로 고려하는 지속가능성 평가·투자 지수로, 기업의 지속가능경영 수준 비교와 책임투자 기준으로 활용되고 있다.

평가 항목은 기업의 △지배구조 △윤리경영 △리스크 관리 △기후변화 △인적자본 개발 △사회공헌 등의 항목으로 구성되며 올해는 개인정보보호, 제품 전 과정 평가, 포장재 재활용 등의 항목이 개정됐다.

DJSI는 시가총액 기준 글로벌 상위 2500대 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DJSI 월드 지수’와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 상위 600대 기업을 평가하는 ‘DJSI 아시아·퍼시픽(Asia Pacific) 지수’, 국내 상위 200대 기업을 평가하는 ‘DJSI 코리아(Korea) 지수’로 구성돼 있다.

올해 DJSI 월드 지수는 글로벌 2,540개 기업 중 12.7%인 323개 기업이, 국내에서는 17개 기업이 편입됐다. DJSI 아시아·퍼시픽 지수에는 611개 기업 중 25.5%인 156개 기업이, 국내 기업은 29개 기업이 편입되었으며, DJSI 코리아 지수에는 205개 기업 중 21.5%인 42개 국내 기업이 편입됐다.

LG생활건강은 DJSI 월드 등급에 3년 연속 편입된 데 이어 아시아·퍼시픽 등급에 11년 연속, 코리아 등급에 8년 연속 편입됐다.

LG생활건강 대외협력부문 박헌영 전무는 “기업의 윤리경영, 리스크 관리, 사회공헌 등에서 글로벌 최고 수준의 평가를 받았다”며 “앞으로도 경영 전반에 걸쳐 지속가능경영을 위한 노력을 기울여 경제적·사회적 가치 창출 수준을 제고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