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힐링] 제약기업들 수해 복구 위한 성금 및 물품 기부 잇달아...
상태바
[기업&힐링] 제약기업들 수해 복구 위한 성금 및 물품 기부 잇달아...
  • 유병창 에디터
  • 승인 2020.08.25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양홀딩스, 삼양사, 삼양패키징, 삼양바이오팜 등 성금 2억원과 5000만원 상당의 붙이는 관절염 치료제 류마스탑 기부
제일약품-제일헬스사이언스, 수해 이재민에 진통소염 파스등 긴급 구호 의약품 지원
“하루 빨리 어려움을 극복하고 피해 지역 주민들이 건강한 일상으로 돌아가길 기원”

삼양그룹은 집중호우에 따른 수해 복구를 위해 2억 5000만원 상당의 성금과 물품을 대한적십자사에 기부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성금은 삼양그룹의 지주회사인 삼양홀딩스, 식품 및 화학 소재 계열사인 삼양사, 패키징 사업 계열사인 삼양패키징 등이 함께 마련했으며 의약바이오 계열사인 삼양바이오팜은 5000만원 상당의 붙이는 관절염 치료제 류마스탑을 기부했다. 

기부한 성금과 물품은 충북, 전북 지역 등 집중호우 피해가 심각한 지역의 빠른 복구와 이재민 들의 구호물품 및 생계비 지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삼양그룹 관계자는 “유례없는 긴 장마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에게 조금이라도 힘을 보태고자 한다”며 “하루 빨리 힘을 합쳐 어려움을 극복하고 피해 지역 주민들이 건강한 일상으로 돌아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삼양그룹은 국가적 재난 상황에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성금과 물품 기부에 앞장 서고 있다. 지난 3월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삼양사, 삼양패키징, 삼양바이오팜 등이 함께 1억 5000만원 상당의 성금과 물품을 대한적십자사에 기부했다.
의약바이오 계열사인 삼양바이오팜은 그룹 차원의 기부 동참에 앞서 비접촉식 체온계 50개를 코로나19 지역거점병원인 계명대학교 대구동산병원에 기부했다. 지난해 강원도 산불 발생 시에는 피해 주민 지원을 위해 1억원 상당의 성금과 의약품을 기부했으며 아름다운 가게,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등에도 정기적으로 성금을 기부하고 있다.
 

▲ 제일약품본사전경
▲ 제일약품본사전경

제일약품과 제일헬스사이언스는 역대 최장기간 지속된 장마로 극심한 피해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재해지역 이주민들에게 작은 도움이 되어 드리고자 파스와 케어밴드로 구성 된 긴급 구호의약품 1만5천점을 한국의약품유통협회를 통해 전달한다.

기부의약품은 진통소염제 중 파프류로서 관절 및 근육통에 효과적인 ‘록센씬젤 카타플라스마, ‘제일한방파프수 플러스 카타플라스마’와 신속한 상처보호를 위한 ‘하이드케어밴드’ 2종 등의 제품으로 구성하였다.

제일약품과 제일헬스사이언스는 이번 공동기부에 “재해지역의 빠른 극복을 위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주민들과 이를 돕기 위한 각 지역의 노력에 동참하고자 소정의 의약품을 기부하였으며, 재해로 인해 많은 어려움을 겪고 계시는 이주민들의 빠른 일상 복귀를 소망합니다.”라고 전하였다.

제일약품과 제일헬스사이언스는 지난 3월, ‘코로나19 사태 특별관리지역’으로 선포된 바 있는 대구와 경북의 현장 의료진 및 근무자들의 건강관리와 영양공급 등을 위해 공동으로 1억원 상당의 각종 의약품을 대구시 의사회에 기탁한 바 있다.


주요기사